FASHION

손나 예쁜 손나은 옷 직접 입어봄

도비라.jpg

에디터들의 본격 스타 따라잡기!
이거슨 마치 치인트의 손민수?

나이, 체형, 피부 톤, 키, 몸무게까지
각기 다른 에디터들이
소화하는 셀럽 스타일!

대망의 세 번째 주자는
손나 예쁜 손나은입니다.

에이핑크에선 상큼 터지는 걸그룹의 모습을,
드라마, 영화 속에서는 캐릭터에 맞게
변화무쌍한 변신을 보여주는 그녀!

따라 하기에 앞서
손나은의 평소 스타일부터 체킷해볼까요?

손나은1.jpg

‘레깅스 여신’이라는 타이틀에 걸맞게
평소 레깅스를 자주 착용하는 그녀.

길쭉길쭉한 다리가
더욱 돋보이는 룩이에요!

손나은2.jpg

평소에는 편안한 스타일링을
즐겨 입는데요.

심플한 블랙 재킷에 베이직한 디자인의
팬츠를 매치한답니다.

신발은 역시 운동화!

손나은_검색어.png

손나은을 검색해 봄.jpg

‘인간 아디다스'의 애칭이 생길 만큼
아디다스 사랑이 엄청난데요.

브랜드의 뮤즈가 되기 전부터
아디다스 착용 사진으로 이슈가 돼
결국 브랜드 모델까지 된 케이스!

갑자기 아디다스 얘기 왜 하냐구요?

네. 저희가 입어 봤어요. ^0^;

(아디다스 광고 아님
우리가 입고 싶어서 입은 거)

샐리1.jpg

뷰진의 다리 미녀 샐리!

해티 스튜어트와의 컬래버레이션 제품을 픽했어요.
왕눈이 그래픽이 인상적인 티셔츠와
데님 쇼츠를 매치했는데요.

편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패션!

배는 자신이 없어서 크롭은 포기 ^^;

샐리2.jpg

손나은처럼 시크하게 표정을 짓고 싶었지만
자꾸만 새어 나오는 웃음…

샐리는 웃는 게 제일 예쁘다구!

미연1.jpg

다음은 biew에서 키를 맡고 있는
면 에디터입니다.

손나은이 입은 톱, 팬츠와
같은 듯 다른 디자인의 의상을 픽했어요.

슬리브리스가 아닌
팔뚝을 가려주는 반팔 티셔츠로
밴딩이 있는 바이올렛 트랙 팬츠는
슬릿 디테일의 팬츠로!

 미연2.jpg

팬츠의 슬릿 디테일은
스냅 단추를 다 잠그면 일반 팬츠처럼,
스냅 단추를 열면 열수록
더 섹시해지는 (?) 디자인!

허벅지 끝까지 열 수 있어서
여름에 시원하게 입을 수 있어요!

다쇼2.jpg

다쇼 에디터는 역시나
핑크색 의상을 택했어요.

평소 즐겨 입는 여리여리한 핑크가 아닌
비비드 한 마젠타 핑크 컬러!

다쇼1.jpg

튤 스커트는 속이 훤히 비쳐서
팬츠와 레이어드해서 입었어요.

아디다스에서 스포티한 의상만 있는 줄 알았는데
이렇게 러블리한 옷도 나오다니!

나은뷰티1.jpg

다음은 손나은의 뷰티를 살펴볼까요?

‘에이핑크’ 그룹 이미지가 청순한 무드라
화려하고 쎈 메이크업보다는
자연스럽고 내추럴한 메이크업을 선호하는데요.

나은뷰티2.jpg

‘손나은 립스틱’을 검색하면
나오는 모든 제품이 바로 슈에무라!

작년까지 슈에무라의 뮤즈로
코덕들의 마음을 설레게 했죠!

슬프게도 지금은 계약이 종료되었다고 하네요.
우리 나니 찰떡인데 웨않써?

나은샐리립1.jpg

샐리’S PICK! 루즈 언리미티드 슈프림 마뜨
OR 570 강남 오렌지 컬러입니다.

슈에무라와 계약은 끝났지만
손나은이 손나 예뻐서 발라본 그 아이템!

손나은은 칠리 로즈 컬러에
강남 오렌지 컬러를 발라
경계가 뚜렷한 옴브레 립을 연출했는데요.

샐리는 칠리 로즈에 강남 오렌지를 덧발라
자연스럽게 그러데이션을 주었어요.

나은미연립1.jpg

면‘S PICK! 루즈 언리미티드 슈프림 마뜨
BG 955 칠리 로즈 컬러입니다

옴브레 립으로 연출한 손나은과 다르게
베이스로 바른 칠리 로즈를 풀 컬러로 발랐어요.

딱 면 에디터가 좋아하는 컬러라
데일리 립으로 제격이라고 해요!

나은다쇼립1.jpg

다쇼’S PICK! 마뜨 슈프림 원탑 로즈 컬러입니다.

원탑 로즈는 출시 당시에도
엄청난 인기가 있었는데요.

다쇼 입술도 손나은 못지않게 예쁜걸요?

한 번 바르면 오랜 시간 유지가 되는
지속력이 가장 맘에 든다고 해요.

손나 예쁜 손나은의 얼굴과 몸매는
따라 할 수 없지만
각자 체형과 얼굴에 맞는 아이템으로
손나은과는 또 다른 매력을 보여준
우리 뷰 에디터들! (칭찬해~)

다음에도 핫한 스타들의
메이크업과 스타일링을
따라 해보겠습니다.

네 번째 셀럽은 누가 될 것인가!
두둔! 기대해주세요~!

Editor Miyeon Choi

Tags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