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힙한 거 나야 나! 스타들의 패션으로 살펴본 페스티벌룩

190607_페벌_0.png

 월디페, 서재페,

움프, 부락페, 워터밤, 펜타…

페스티벌, 줄여서 페벌이라고도 하죠!

지금은 페스티벌이 끝 없이 열리는

바야흐로 페스티벌의 시즌! *.*

태연부터 리사,

테일러스위프트, 백예린 등

우리의 워너비 스타들도

관람을 위해, 또는 공연을 위해

국내에서 해외까지

여기저기에서 출몰하고 있는데요.

190607_페벌_1_서재페.jpg190607_페벌_1-2_움프.jpg

저것이 손이얼이요,

손이몸일지라도

트렌드를 놓칠 수는 없죠!

오늘은 한동안 쭉~ 이어질

페스티벌을 대비하는 느낌적인 느낌,

워너비 페스티벌룩을 살펴볼게요.

190607_페벌_3_크롭1.png

페스티벌 룩에서

빠지면 섭섭한 크롭탑!

블랙핑크 리사도

무대 겸 찾은 코첼라에서

크롭탑 패션을 선보였죠.

평소에도 크롭 + 팬츠 조합을 즐기는지

리사의 인스타에서

많은 크롭 패션을 볼 수 있었어요.

190607_페벌_3_크롭2.png

지지하디드의

크롭탑 + 타이다이 숏 베스트 패션도

하태 하태!

190607_페벌_3_크롭6.png

힙스터 현아처럼

크롭탑에 조거 팬츠를 매치하고

포인트 액세서리만 더해주면

페벌룩도 이런 페벌룩이 없다며~

190607_페벌_3_크롭5.png

과감하게

또 캐주얼하게

요즘은 크롭탑의 선택 폭이 넓어져

취향대로 골라 골라~ 가

가능하다는 점!

크롭 기장이 조금 부담스럽다면

가벼운 아우터를 매치해도 굿b

190607_페벌_2_미니원피스3.png

한 번도 안 본 사람은 있어도

한 번만 본 사람은 없다는 전설의 레전드,

백예린의 스퀘어 영상을 아시나요?

하늘하늘 미니 원피스를 입고

노래하는 백예린의 모습은 존예 그 자체..*

190607_페벌_2_미니원피스1.png

호주 모델인

샤니나 샤이크가

코첼라에서 선보인 미니 드레스는

화려한 플라워 프린팅이

시선을 사로잡는 동시에 섹시미를 뿜뿜!

190607_페벌_2_미니원피스4.png

레이스, 플라워 프린트, 체크 등

디자인도 가지각색!

표현하기에 따라

러블리, 섹시 등 다양한 분위기를

연출하면서 편하게 즐길 수 있는

미니원피스가 대세는 대세인가 봅니다^.^

편안함 UP을 위해

쇼츠를 입어주는 센스!

190607_페벌_4_타이다이1.png

이어서~

2019 왕고 탱고에서

레인보우 타이다이룩을 선보인

테일러 스위프트부터

190607_페벌_4_타이다이2.png

오버사이즈 타이다이 티셔츠로

캐주얼한 모습을 보여준 선미,

타이다이 크롭탑을 입고 무대에 올랐던

마마무 휘인까지

올해의 메가트렌드라고

할 만큼 우수수 쏟아지는 타이다이룩!

190607_페벌_4_타이다이4.png

이게 무슨 90년대의 귀환이람..?

했던 에디터도 보다 보니

넘나 갖고 싶어진 것..

과한 컬러감의 타이다이룩이

조금은 부담스럽다면

유쓰배쓰의 디자인과 같은

원 컬러 타이다이로 도전해보세요!

190607_페벌_5_셔링1.png

얼마 전

에스쁘아의 뮤즈로 발탁된

레드벨벳 조이*.*

예쁘다..

조이하고 싶은 거 다 해~ㅋㅋ

와중에 눈을 사로잡은 건

셔링이 가득 잡힌 탑이었는데요!

 190607_페벌_5_셔링2.png

또 다른 분위기로

셔링탑을 연출한 스타들!

타이트한 탑과

스트링 셔링 탑을 레이어드해

캐주얼하게 연출한 모모랜드 혜빈과

과감한 오프숄더

셔링 탑으로 섹시미를 더한

여자아이들 수진!

당신의 취향은?

190607_페벌_5_셔링4.png

중심에서 핏을 잡아주는

스트링 형태의 셔링 탑이

대세 중의 대세!

중앙에서, 옆에서,

한쪽에서 등등

잡아주는 형태도 각양각색이네요.

반전미가 있는

스컬프터의 백 셔링 탑도

눈여겨볼만한 듯.

190607_페벌_6_데님1.png

조금 백투베이직 해서

어딜 가든 빠지지 않는 데님룩을 볼까요.

패피 정려원은

리바이스, W매거진과 함께

썸머 유니섹스 데님 화보를 촬영하며

데님 페스티벌 룩의

정석을 보여주었지요!

190607_페벌_6_데님2.png

서울재즈페스티벌에

강림했던 영원한 디바 엄정화!

50대라는 나이가 무색하게

완벽한 데님룩을 연출했어요.

나이는 나만 먹나 봐..또르륵..

190607_페벌_6_데님4.png

어디에,

어떻게 입어도 예쁜 데님!

집에 하나쯤 갖고 있을

데님에 다른 아이템을 매치해

나만의 데님 룩을 만들어보는 것도 좋겠죠?

190607_페벌_7_소품1.png

머리 위 얹어둔 모자와

선글라스, 어디서 가져온 지 모를 꽃

조합의 남다른 패션(?)으로

SJF에 출몰했던 태연!

귀여워..

190607_페벌_7_소품2.png

가벼워 보이는

라탄 미니백을 멘 핫펠트 예은,

컬러 선글라스가 취저인 보라,

누가 봐도 페벌 여신인

메이크업아티스트 포니까지,

이들의 공통점은

바로 액세서리!

190607_페벌_7_소품4.png

떠오르는 PVC 소재의 가방들,

힙색은 편하게 놀기 위한 필수템~

볼드한 이어링이나

선글라스, 타투 스티커를 활용해

더 톡톡 튀는 패션을 완성해 보세요!

여기까지

트렌디한 스타들과 함께

페스티벌룩을 알아보았는데요.

자주 오지 않는 특별한 날,

더 투머치 하게, 패셔너블하게 즐기자구요!

Tags
Close